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맞춤형 화장품 신성장 동력 산업으로 육성

기사승인 2020.05.29  09:30:15

공유
default_news_ad2

- 이의경 식약처장 화장품 업계 CEO 간담회에서 밝혀...신소재 개발 수출 지원

[주간코스메틱 정부재 기자] 정부가 맞춤형화장품을 신성장 동력 산업으로 육성하고 화장품 산업의 국제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할 전망이다.

이의경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은 대한화장품협회, 화장품 기업 CEO들과 함께 5월28일 아모레퍼시픽 본사에서 ‘2020년 화장품 업계 간담회’를 갖고 향후 정부 화장품 정책 방향을 설명했다.

간담회를 주관한 이의경 처장은 이 자리에서 “우리나라 맞춤형 화장품 제도를 화장품 산업의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하고 규제조화 지원을 통해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여,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제도 개선과 더불어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대한화장품협회 서경배 회장은 “코로나19로 전 세계의 경제 활동이 위축되고 있는 환경에서, 우리 모두가 한 몸처럼 움직여야 한다고 생각한다”라며, “우리 화장품 산업은 업계의 끊임없는 혁신과 노력, 식약처의 적극적인 규제 개선과 육성 지원책에 힘입어 지금껏 성장해 올 수 있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서도 새로운 기회를 모색해, 건강하고 아름다운 일상으로의 복귀를 지원하는 화장품 업계가 되겠다.”고 말했다.

간담회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이의경 처장)의 주관으로 대한화장품협회장(서경배), 아모레퍼시픽, LG생활건강, 코스맥스, 한국콜마, 클리오 등 업계를 대표하는 기업 CEO들이 참석했다.

2020년 새롭게 시작되는 맞춤형 화장품 제도와 조제관리사 운영을 시작으로 코로나19로 침체된 화장품 산업의 성장을 고민하고 글로벌 규제 지원, 신소재 개발과 수출 제고 등 정책방향과 지원 방안을 논의했다. 

마지막으로 기업들의 규제 장벽 해소에 도움을 주는 화장품 글로벌 규제조화센터 운영 계획이 소개됐다.

 

정부재 기자 boojae@geniepark.co.kr

<저작권자 © 제니파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ad40
ad3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